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아는 형님' 이수근 父와 전화 통화, 책보·미군이 준 초콜릿의 진실은?

홍지예 hjy@joongboo.com 2018년 06월 23일 토요일

▲ JTBC 제공
'아는 형님'에서 출연진들이 개그맨 이수근 발언의 진실을 파헤친다.

23일 방송되는 JTBC '아는 형님'에서 출연진들은 이수근 아버지와 전화로 이야기를 나눈다.

앞서 지난 방송에서 이수근이 어린 시절 전화기를 사용했다는 사실을 놓고 논쟁이 벌어졌다. 이에 출연진들이 진실을 밝히기 위해 이수근 아버지와 전화를 시도했다.

이수근은 "책보를 메고 등교한 적이 있다", "태어나 처음 먹어본 초콜릿이 미군이 준 것이다"라고 말해 수차례 거짓말 의혹을 받은 바 있다.

당시 출연진들은 "역사 책에서나 볼 법한 이야기다", "허풍이다"라며 의심의 눈길을 보냈다.

최근 진행된 녹화에서 출연진들은 이수근 아버지와 전화가 연결되자 그의 어린 시절에 관해 물었다. 이에 이수근 아버지는 통화 내내 재치 있는 답변으로 웃음을 안겼다는 후문이다.

또 가수 노사연 하하가 전학생으로 출연해 예능감을 뽐냈다. 특히 하하는 평소 오랜 친분이 있는 출연진들과의 에피소드를 방출했고, 강호동과 서장훈은 하하의 폭탄 발언에 긴장감을 숨기지 못했다.

또한 노사연은 하하의 발언을 그대로 믿는 순수한 모습을 보여 웃음을 자아냈다는 전언이다. 오늘(23일) 오후 9시 방송. 홍지예기자/

<저작권자 ⓒ 중부일보 (http://www.joongboo.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사진갤러리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