check 3d gpu
바로가기
메뉴로 이동
본문으로 이동

로마 시내서 성폭행 당한 獨 여성 나체로 결박된 채 발견 '충격'

2017년 09월 19일 화요일

이탈리아 로마 시내의 중심 공원에서 50대의 외국인 여성이 성폭행을 당한 뒤 나체로 결박된 채 발견돼 충격을 주고 있다.

 이탈리아 ANSA통신에 따르면 18일 오전 1시께 로마에서 가장 유명한 공원 중 한곳인 빌라 보르게세에서 57세의 독일 여성이 입에 재갈이 물려지고, 벌거벗은 상태로 기둥에 묶인 채 발견됐다.

 공포에 질려 있던 이 여성은 한밤에 공원을 지나던 택시 운전사의 눈에 가까스로 띄어 위기를 벗어났다.

 로마에 6개월 전부터 체류해온 이 여성은 택시 운전사의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에 의해 인근 병원으로 옮겨졌다. 여성이 입고 있던 옷은 범행 현장 근처에서 수거됐다.

 피해자는 경찰에 20세 안팎의 외국인으로 보이는 남성에게 공격을 당했다고 말했다. 또, 현금 40유로도 빼앗겼다고 덧붙였다.

 경찰은 범행 증거를 찾기 위해 이날 보르게세 공원을 수 시간에 걸쳐 수색했다.

빌라 보르게세는 로마 시민들과 관광객들이 가장 사랑하는 공원 중 하나이지만, 심야에는 인적이 드물고 노숙자들도 종종 머물르는 것으로 알려져 있다.

 한편, 이탈리아에서는 이달 초에도 로마 중심가 테르미니 역 부근에서 한밤에 방글라데시 출신 난민이 핀란드 여성을 성폭행하는 범죄가 일어나고, 피렌체에서는 미국 학생 2명이 이탈리아 경찰에 의해 강간을 당했다고 신고하는 등 최근 외국인 여성을 겨냥한 강력 범죄가 빈발하고 있다. 연합

▲ 로마의 빌라 보르게제 공원을 둘러보는 관광객들. EPA 연합

<저작권자 ⓒ 중부일보 (http://www.joongboo.com)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